빈야드에 이어 가사도 멜로디도 가슴콕…

빈야드에 이어 가사도 멜로디도 가슴콕 박힌다
어젯밤엔 무슨꿈을 꾸다깼는지
놀란 마음을 쓸어내려야 했어요

손도작은내가 나를 달래고나면
가끔은 눈물이 고여


무서워요 니가 없는 세상은
두려워요 혼자 걷는 이 밤은
바닷길에 그 어떤 숨은 보석도
내 눈물을 닦아줄 순 없죠
나는 그대의
아름다운 별이 되고 싶어요
날 이해해줘요

그대에게만
아름다운 꽃이 되고 싶어요
나를 불러줘요

널 비출수있게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